본문 바로가기

고양이입

어디에나 딱맞는 맞춤형 고양이들 너무나 편하게 주말을 즐기느라 포스팅도 오래간만 ㅎㅎㅎ 집에 포토샵두 없구. 폰사진 몇개로 금동동이 안부 전해요 어제는 베란다에서 화장실 치우고. 냄새뺀다고 냅뒀다가. 다시 갖다놓는걸 까먹고 아침에 뭔가 허전해서 깜짝 놀라 갖다준거 있죠.. ㅜ 일찍일어났기 망정이지늦잠잤으면 애들 방광 터질뻔 ㅜㅜ 정신을 어따두고 사는지. 에휴. 정신좀 차려라 집사야제일 좋아하는 금동이 사실 고양이한테 젤 매력을 느끼는 부분이요 입. 정확히 120도로 삼등분 되어있는 듯 해요 ㅋㅋㅋ 학교 2015 후아유를. 오늘 접했어요1화보고 머야 눈물 날뻔하다가 4화까지 보고는 엉엉 올레 TV에서는 아직 4화까지만 무료네요 곧 다 볼듯 히히. 티비앞에 앉아서 이불덮고 있는데 다리사이로 와서 누워버린 금동이 마치 처음부터 너의 자리 였.. 더보기
집사맘을 설레게하는 자세 집사 맘 설레게 하는 자세 (심쿵?) 응 ?신기하게도 이름을 부르면 이상한 소리를 내며 달려오거나 귀쫑긋 세우고 쳐다봐 주는 금동이(동동이는 신경도 안씀) 새침한 표정이 너무 귀여워. '금동아 여기봐봐' '내가 좋아하는 거 한번만 해줘'흠 이거 ? 아니아니 쪼끔만..더 아래로 이.. 이케?그래 그거지!하 하얀 솜뭉치 발과 흰색 목도리 앙증맞은 입! 동그란 콧구멍과 구슬같은 눈동자 그대는 the love.. 금동이 덕후의 금동이 사랑 너 너무 부담스럽겠다 헷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