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 작업실 인테리어

바닥타일, 화장실타일, 유리


기대가 많았던 바닥 작업!

나뭇결처럼 보이는 p타일을 이용해

헤링본패턴으로 좌르륵! 깔렸습니다.

때도 잘 안타고 청소도 잘되고

아주아주 맘에 들어요 



바깥에 드디어 유리도 들어와

안에 가구도 옮길 수 있게 되었습니다!



둘 곳없는 가구들,

아직은 이전 작업실을 뺄 수 없기에

작업기구들 보다는 

모임을 위한 테이블이 크게 자리잡았습니다.



가장 많이 보여지는 부분인

쇼룸을 어떻게 구성할지 고민이 제일 많았고

일단은 물건 디피를 위한 선반을 달았어요!



가장 걱정됐었던 화장실.

좁은 공간이기 때문에

세면대가 바깥에 위치하였고

안에는 딱 사람 하나 들어갈 공간만

남아 변기가 짠 ~


돈이 부족했기 때문에 

필요한 가구들은 인테리어 공사할 때

판재만 같이 시켜

다리만 구매하거나 하는 식으로

활용하여 공간을 채웠습니다 ㅎㅎㅎ


이제 정말 무언가를 꾸밀 수 있는

작업이 모두 마무리되었으니

앞으로는 자잘자잘하게

애정어린 손길을 넣어주는 일만 남았어요!


03 작업실 인테리어 도장 금속


천장과 벽 곳곳에 조명이 들어갈 부분,

콘센트, 스위치가 들어갈 부분 전기 배선 작업이

진행된 상태에서 

도장 기초 작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저씨가 근처 쌍문동 사신다고

새벽같이 해두고 가셨어요 흐흐


석고보드가 만나는 부분, 울퉁불퉁한

부분들을 퍼티로 평을 맞춰두셨습니다.




라왕으로 작업된 목재부분도

잘 피해서 쓱쓱 발라두셨어요



나는 귀엽고 파스텔톤을 좋아하지만

이 공간은 너무 튀지 않고

잔잔한 브라운 컬러의 공간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페인트를 골랐는데..

후에 조금 수정이 있었고요 ㅎㅎ



도장과 별개로

바깥에서는 금속으로 주문한

화단과 문이 도착해 설치가 이루어졌습니다!



추운 날씨에 급히 공사를 진행하느라

문에 타공을 하지 않고

민자로 꽉 막아버려

조금은 폐쇄적인..? 공간이 되었습니다만

그냥 열고 들어와주세요..



생 날것의 문은 너무나 무서웠기 때문에..

색이 없는 세상은 상상하기도 싫...



다행히 다음날 오니

1차 도장이 완료된 후였는데

생각보다 진한 핑크의 기운!

조금 채도가 높게 나왔어요



쇼룸의 색은 눈에 확 띄는 노란색!

그레이 산토리니에서 추천해준 색인데

아주 맘에 들었고요!



1차로 칠해진 색에 맞추어

투톤작업을 하고자 했던 부분도

채도를 좀 더 높여 

브라운에서 약간 핑크톤이 생겼습니다.



나는 촌스런사람인데

꽤나 세련된 톤으로 마무리된

도장


도장이 되니 다된 것 같은 이 느낌 -!

헌데 인테리어는 멀고도 멀군요 ,,



02 작업실인테리어 _ 목공

(가벽세우기, 전기배선)


작업실 철거가 끝난 후

목공작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침에 목수분들이 오셔서 저녁 5시정도까지

작업하시고 가는게 이틀정도 진행되었고


분야는 조금 다르지만 저희도 목공을 하고 있기에

이틀 다 나와 작업을 구경했습니다.

다년간 쌓아오신 노하우들도

구경하고 호호.


맨 바깥 철샷시는 제거하지 않았고요.

창문 구조가 맘에 들어 유지하도록 하였습니다 ㅎㅎ

그래서 안그래도 좁은 곳이 문까지 있으니

밖에다 기계를 두고 작업하셨습니다.




벽면을 채워줄 많은 나무들이 도착했고,

포인트가 되는 부분들은

라왕목재로 작업되었어요!



레이저로 높이재는거 신기하고요 ~



착하고 재밌는 아저씨들이

나무를 뚝딱뚝딱

자르고 붙이면 가게가 완성되는

마법..?

진짜 묵묵히 일하시는 아저씨들.



원하는 가게의 이미지와 도면을 전달할 때

좁은 공간을 어떻게 쇼룸과 

작업실로 나눌지 고민을 많이 했고

조금은 독특하게 쇼룸을 크게 방처럼 만들기로 했습니다.



각목으로 뼈대를 세우고 

벽면에는 석고보드를,

가벽에는 합판을 대었어요



매표소 같은 모습을 원했던 작은 창

이 곳으로만 바깥을 볼수가 있습니다 ㅋㅋ



목공 워크샵이 이루어 질 수도 있기에

사포의 먼지조차 넘어올 수 없게 벽으로 꽉!

막아버린 쇼룸


예쁜 고양이 방이 되었으면..!


12월부터 서류심사를 거쳐 드디어 2월 말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에 <고물상점>이름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지원사업을 통해 업사이클 가구 브랜드로 더 재밌는

이야기들을 들려드릴 수 있을 것같아요!

물론 집사님들도 좋아하는 고런 작업들입니다 (솔깃)



선정이 되고 작업공간부터 발품팔아 빠르게 구했습니다 :)

15평정도 되는 지하 작업실이에요



입구로 들어가면 완전 튀는 나무판자가 요상한 모양으로 붙어있어요 ㅋㅋ

대각선으로 벽면이 되어있어서 뭔가 색다르게 활용할 수 있을 것 같은 공간이에요



그리고 살짝 분리가 된 느낌으로 안쪽 공간이 있어

용도를 다르게 사용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안쪽에 문이 두개로 바깥으로 나가는 계단이 또하나, 

창고가 하나 있답니다


면적만 맞추어 대충 그려보니 이런 공간,

작은 방만 꾸며봤지 큰 공간은 처음이라 공간을 분리하는게 많이 어렵지만

재밌게 작업하고 있어요! 

진짜 제가 하고싶던 일을 하게되어 기쁘기도 하고

부족한점도 많이 발견하게 되고, 계획을 잘 세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금전적으로나 시간적으로나 :) 


재밌는 얘기들 기대해주세요! 



  1. 첼시♬ 2016.02.28 11:48 신고

    우와! 작업실이라니 너무 멋져요. 유라몬님!! :D
    조만간 새롭게 탈바꿈한 작업실 모습도 볼 수 있겠네요. 기대하고 응원합니다. ^^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