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신사'에 해당되는 글 1건

<주홍빛 여우 신사 후시미이나리타이샤>

2015. 06. 03~06.07 4박5일 교토&오사카여행



교토&오사카 여행 2일차 은각사, 청수사를 지나 잠시 기온거리를 둘러보고 

지하철을 타고 후시미이나리로 왔습니다!

기온거리에서 후시미이나리 가는 버스가 별로 없어서 기온시조역-이나리역 으로 이코카 패스로 왔어요 ㅎㅎ



여기→교토&오사카 4박5일 자세한 여행계획

여기→피치항공타고 오사카로. 공항에서 교토로

여기→교토역 살살녹는 반숙오믈렛 mollette

여기비오는날의 교토

여기→모양은 이상해도 맛있는 몬쟈야끼!

여기→아름다운 정원 은각사와 철학의길

여기→복작복작 교토 청수사(기요미즈데라)

여기→교토에서 가장 좋았던 산넨자카,니넨자카거리 



깨끗한 기찻길!! 자전거에서 내려서 기다렸다가 땡땡땡 하면 가는 그 모습이

왠지모르게 너무 좋아요



완전 한낮. 햇빛도 세고 조금씩 피부가 타기 시작합니다

후시미 이나리는 여우 신사에요!

이나리가 여우라는 뜻이라네요 ? 곡식을 맡은신, 그 신을 모시는 신사라는 뜻도 있고

 유부라는 뜻도 있어서 유부초밥을 이나리스시라고 한대요


올라가는 길 곳곳에 여우 기념품들이 있어요 ㅎㅎㅎ



그래서인지 유부초밥도 팔고 있구. 저것은. 참새구이 

참새들 길거리에 지나다니던데 잡힐까봐 좀 걱정 



조금만 올라가면 후시미이나리에 도착!! 



게이샤의 추억에 나왔던 길이라 유명해졌는데

저는 그 영화를 보지 않았어요 고로 지금 후시미이나리를 처음 봅니다 ㅎㅎ

몇몇 사진으로만 접했었는데 빨~~간게 아주 예뻐서 찾게됐어요


도리이라고 불리는 저 수많은 문들을 지나는 길이 아주 유명해요 ㅎㅎ 



오 요건 좀 귀여운데

도리이 모양을 한 소원빌기



빨강빨강 한줄 알았는데 사실은 주홍주홍에 가까운 색깔



커다란 기둥에 기증자의 이름과 날짜가 새겨있는 거라고 해요!

앞으로 갈때랑 뒤로갈때 글씨가 보이고 안보이고에 따라서 또다른 느낌이 든답니다

전 기둥보이는 뷰가 이쁘더라구요 ㅎㅎㅎ 


기둥이 보이는 뷰



반대편에서 본 뷰 



밖에서 보면 도리이는 이런 느낌이에요 ㅎㅎ 하나 쓰러트리면 다 쓰러질 것 같은

도미노 형상을 하고 있어요 

후시미이나리에 유난히 전문적인 카메라를 들고온 사진작가분들도 많았고 

서로 찍어주는 여행객들도 많았답니다 

색감이 화려하니까 굉장히 이국적인 느낌이 들었어요



도리이를 다 지나고 산책하는 중.

곡식을 목에 단 여우님이 양쪽에 자리 하고 있어요



30분정도만 돌면 올라갔다 내려올 수 있는 크기의 그렇게 큰 곳은 아니었지만 

후시미이나리에서만 볼 수있는 주홍색 물결이 있으니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는 것 같아요 

사실 제가 여기 온 목적은

450년 전통의 네자메야 장어덮밥을 먹기위한 것도큽니다만

즐거워



요기가 바로 네자메야.

4시쯤이었나 저녁시간이 아니어서 가게는 한산했어요! 두팀정도 ㅎㅎㅎ 

바깥에 모형으로 음식들도 잘 되어있으니 주문하시기 전에 보고 들어가면 좋을 것 같아요 

물론 안에도 사진 메뉴판이 있습니다


450년이라니 도대체 몇대째 이어지고 있는 가게일까요 ?

가게앞에서 바로바로 장어를 구워 손님에게 고고



청어가 들어간 소바도 유명하던데 

저는 감히 도전해볼 수가 없었고.



무난하게 장어덮밥과 맛있다고 소문난 유부초밥을 시켰어요!

장어덮밥은 2000엔 알아보고 온것보다 가격이 조금 오른 듯 하고

유부초밥은 900엔이랍니다



빠르게 나온 메뉴!

스시집가도 유부초밥은 안먹는데 

유부초밥 좋아하는 사람들은 또 엄청 좋아하더라구요! 저도 엄마가 해준건 좋아해요

그치만 네자메야 아줌마가 해준 유부초밥이 더 맛있더라구요

커피한잔



그렇게 맛있다던 장어덮밥.

그냐 밥위에 장어 두조각

와 근데

진짜 입에 넣으면 부드럽게 없어지는 맛이었어요 

한마리 다 먹을 수 있을 것 같은데 .. 더 줘

양 부족



밥 전체를 감싸고 있던 유부초밥도 만만치 않게 맛있었어요

입안에 한가득 넣고 있으면

그게 바로 행복이지.



소박한 가게 내부

1엔짜리 처리할려고 합쳐서 냈었는데 뭐라뭐라하며 거절당해서

쑥쓰러웠던. ㅎㅎㅎ

식사를 마치고 버스정류장으로 가는길 



저는 지금 놀이터 디자인 하는 일을 하고 있는데

일본에 와서 느낀건데 일본 놀이터들은 정말 아무 것도 없이 철재로만 된 미끄럼틀, 철봉, 그네

그게 다더라구요 ! 여기서도 소박한 디자인이 드러나는 것인가.

안전이 걱정되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이게 맞는 것 같기도 하고. 나는 뭐하고 있는 것인가 

하는 생각 ㅋㅋㅋㅋ 


뭐하긴 돈벌지. 이제 낮에 본 기온거리와 해질무렵의 기온거리는 어떨지 

숙소에서 좀 쉬다가 기온거리로 이동하겠습니다 !!!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블로그 이미지

유라몬

반려동물 가구, 문구, 소품 제작을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