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금동동이는 사이가 무지무지 좋아요

아마도 추워서 서로 붙어있느라 :)

침대위는 아주 따뜻한데 그 자리 냅두고 소파위에 둘이 붙어서 꽁냥꽁냥



그와중에 포착한 동동이표정 ㅋㅋㅋㅋㅋ

찍어놓고 귀여워서 한참 웃었네요



"이.. 이빨에 뭐가 낀것같아 "

실은 크아하항. 하품



많은 동동이들과 금동이.

"아 동생 또생겼네 "

하고 있으려나



순진무구한 동동이와. 일어나는 척 하다가 

또 앉는 이상한 금동이

그럴거면 기지개는 왜키는거니 

따뜻한 겨울입니다

  1. biyori 2016.01.04 13:42 신고

    기지개켤 때 악수하고 싶네요.ㅎㅎ^^

  2. 첼시♬ 2016.01.04 13:46 신고

    냥이들 하품하는 표정은 언제 봐도 웃겨요. ㅋㅋ 얼굴 망가뜨리기 ㅋㅋㅋㅋ
    동동이 세력이 늘어나서 금동이가 긴장할지도 모르겠네요. :D

    • 유라몬 2016.01.04 17:57 신고

      ㅋㅋ그러게요 금동이는.. 어렵게 생겨서..
      후추보다는 덜 웃긴것같아요 ㅋㅋㅋㅋ

  3. mikay 2016.01.04 17:54 신고

    요즘 빙글에 잘 안들르시는 것 같아 금동동이 찾아 왔어요! 아가들 잘 지내구 있네요 :)

    요기도 자주자주 놀러올게요!

    • 유라몬 2016.01.04 17:57 신고

      앗! 감사합니다! 여까지 찾아주시고 네이버 블로그도 같이 시작했더니 빙글까지 손을 못댔네요 ㅠㅠ 자주자주 놀러오세요 ~!

  4. 최고야 2016.01.13 09:56 신고

    안녕하세요 서핑하다가 동동이 사진보고 너무 놀라서 댓글을..
    저희 고양이랑 너무 닮아서요 :D
    고양이도 도플갱어가 있나봐요 신기신기

    자주 놀러올게요 ^_^
    아, 저희 냥이 이름은 최고야 입니다. ㅎㅎ

  5. Normal One 2016.01.20 17:00 신고

    흐으.. 고양이는 언제나 옳습니다!
    마음만큼은 고양이와 함께하고 있습니다ㅋㅋ
    (제가 밖에 자주 돌아다니고, 혼자 사는지라 고양이 입양은 생각도 안하고 있습니다만..)

    앞으로 금동이, 동동이 자주 보러올게요 :)

    • 유라몬 2016.01.21 11:51 신고

      ㅋㅋ맞아요 챙겨주기가 쉽지 않아요 ㅜㅜㅜ
      그나마 둘이 잘 놀아서 다행이에요
      자주 놀러오세요 ~!

고양이 덕후가 되는 일은 어렵지 않아요

키워보면 되는 듯 


생각에도 없던 요녀석이 집에 들어오고 나서 

귀엽고 깜찍한 멍멍이들은 눈에 들어오지도 않고 

그저 고양이 고양이

휴대폰에도 블로그에도 n드라이브에도 다음클라우드에도 금동동 얼굴이 둥실둥실 

그래도 또 찍습니다



' 줘봐 나도 그림좀 그려보자 '



'킁킁 아참 나는 손가락이 없구나 '



필요하지 않은 건 쉽게 포기



겨울이 되면 다들 그렇듯 

움직임도 줄어들고 밍기적밍기적 대기 마련ㅜㅜ 

고양이 두마리가 집에 있다면 배로 힘들어 지는 아침 기상



크으아 잘잤다 

출근하기 싫은 누나맘을 아는지 모르는지 

발밑에서 뒹굴뒹굴 하고 있으면 

괜히 뱃살 한 번 건드려서 눈치를 줘요



돈벌어와, 사료 거의 떨어졌더라 

눼눼,

바깥구경이라도 하라고 겉창문만 열어두고 안녕,

다이어트는 봄에 하도록 하자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금동이 동동이를 위해 만들었던 바스락+숨숨집   

http://yuramon.com/447

잘 안쓰는 것 같더만 용도를 바꿔서 요즘은 잘 쓰고 있어요 ㅋㅋ 



뭐 나름 편한거 같네 

조금 작지만 말이야



이건 들어간 것도 나와 있는 것도 아니야 

쭈구리같이 살짝만 걸쳐놓은 몸

들어가곤 싶은데 밖은 보고싶은 마음



조금만 크게 만들어 주지 ?

안에 크래프트원단이 생각보다 가죽에 가깝게 부드러운 느낌이라 

바스락바스락 쓰다가 부들부들 해지더라구요 ㅎㅎ



뭐 이렇게라도 써주니 다행이긴 한데

그럼 차라리 방석을 만들걸 그랬지 ?



귀여운 동동이 꾸벅꾸벅 졸다 잠드는게 너무 귀엽다 

몽실몽실 



망부석같은 금동이는

아직 마음을 열지 않았다고...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1. 첼시 2015.11.06 10:22 신고

    동동이 눈빛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세번째 사진에서 눈 동그랗게 뜨고 있는거 아깽이 같고 귀여워요!
    몸을 반만 집어넣은게 무슨 우렁각시 같네요. ㅋㅋ

    댓글 달려고 하니까 계속 로그아웃되네요. 왜이러죵 ㅋㅋㅋ 일단 비회원으로 남기고 갑니다. ㅋㅋ

    • 유라몬 2015.11.09 12:59 신고

      ㅋㅋㅋ 달팽이 집 같나요 ?
      커다란 몸을 감추면 얼굴은 아직 애긴데 말이에요 ㅋㅋ

  2. Helios℠ 2015.11.06 15:07 신고

    아놔~~
    전 언제나 한 번, 동동이의 얼굴을 보고 웃지 않는 날이 올 수 있을까요?
    동동이....언제나 웃겨요!

    고양이계의 '찰리 채플린'으로 임명합니다!

    • 유라몬 2015.11.09 12:59 신고

      동동이는 항상 진지해서
      저도 너무 웃겨요 동동이가
      동동이가 사람이었다면 아마도 개그맨이 됐을거에요 :>

다시 보드를 타고 운동을 시작한 날!

다 마치고 방에 들어오니 무려 10시 반 ㅜ

꼼지락 꼼지락 그림 그리다 자야지 하고 책상에 앉았는데 

자연스럽게 베개 베고 누운 금동이



늘 머리를 덜말리고 자서 수건을 깔아두었는데 저것은 어제의 것 .. ㅎㅎ

마치 금동이가 머리를 말리고 누운 듯 하다

술한잔 거하게 한 듯

꼼지락 꼼지락 다리 모으고 잠들 듯한 금동이  



꿈뻑 꿈뻑

나 잘때랑 똑같다 옆에 휴대폰만 있으면 ㅎㅎ



하, 오늘도 하루가 갔구나~

베개쪽엔 금동이

아래쪽엔 동동이

둘을 피해서 요상한 자세로 잠들어야 하는 밤



요즘은 종종 동네 만화방 가는 재미에 빠져서 

세븐시즈라는 만화책을 보는중.

그림체부터 매우 오래된 만화책인데 지구 멸망 전 냉동 시켜놓은 7명의 사람들이 

다시 생태계가 시작되며 해동된 내용이다

아직 5권까지 밖에 안봤지만 나름 재밌어서 시간내어 짬짬히 봐야지!!

아직 동네 만화방이 한권에 200원이라는 사실이 놀랍다 


만화책 보면 옆에서 책 베고 누워있다가..



곯아 떨어지는 금동이

너도 오늘 하루 고생했어 !!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1. Helios℠ 2015.09.03 09:19 신고

    콩나물 해장국 한 그릇 드셔야 겠어요...금동님~~ㅎㅎㅎ

    • 유라몬 2015.09.03 09:29 신고

      사료에 취하고 해장도 사료로
      제가 고양이었다면 너무 슬플 것 같아요 ..

얼마전 에이랜드에서 굉장히 긴~ 겨울 원피스

아무거나 먹어도 배가 안나오는 행복한 원피스를 구매했어요 


퇴근하고 집에와서 외투벗고 방에 들어갔는데 

평소보다 더 격하게 나를 반겨주는 동동이와 금동이 @.@




이렇게 진지한 모습은 처음이야 ..


뭐때문인가 하니 ! 



바로 요 원피스 앞쪽의 기다란 줄!!! 

진짜 어이없게 키만큼 긴 줄이에요 ㅋㅋㅋ



끈이면 환장을 하는 고양이들


금동이도 휙휙 끈을 잡으려고 애쓰는데

아! 꼈어!



고.. 고양이를 낳았다!


너무 귀여워서 사진찍으랴 끈움직이랴 ㅋㅋㅋㅋ 

동동인 어릴때부터 끈에대한 엄청난 집착이 있었죠



크항항 손으로 안잡히면 입으로라도 잡는다


사막에서 찾은 물 한방울을 갈구하는 듯한 모습 ?



표정 완전진지해



'아..잡았다'


잡으면 다시 뺏어서 휙휙



붙잡고 누워버리는 동동이 

그래 날 가져!



리본묶는 끈이 두개이니 , 두마리 함께 놀아 줄 수가 있군요 ! 굿!



원피스를 샀을 뿐인데, 장난감이 따라오다니 !!!

1+1보다 더한 1+알파알파!!

암 것도 안하고 애들하고 놀아줄 수 있다니 참으로 실용적인 원피스 입니다


하핫, 

너무 자주놀면 끈이 다 풀어져 버릴 것 같아요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부탁드려요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ㅎㅎ

 






  1. 드림 사랑 2014.12.11 20:25 신고

    아고 귀여운 고양이


꾸준히 드로잉을 하기로 또 마음을 먹어본다!

와구


지하철에서 콧물이 줄줄. 겨울이니 따뜻한 옷을 입고 다녀야 겠어요

지금은 눈이 펑펑오고있다가 잠시 그친상황. 야옹야옹. 금동이가 멋진 남친이 되면..좋겠..다





2014.12.01 일러스트채색

  1. 저냐니 2014.12.01 12:37 신고

    우옹 갠춘한디요?

집에있는 빨강 큐브 캣타워,

요리조리 구멍이 뚫려있어서 애들이 오르락내리락하기 참 좋은 캣타워에요 ㅎㅎ




낯선 사람이 찾아오거나, 청소기를 밀거나 갑자기 정신이 이상해지면 

요상한 소리를 내며 맨 윗자리로 껑충껑충 올라가는 금동이

제 키보다도 높아서 밑에서 금동이를 볼 수 있어요



바로 요 각도

귀여워!

신나2



밑에서 오뎅꼬치나 손으로 툭툭 건드리기



위에서 안녕안녕

잡으려고 애쓰는 분홍색 손바닥이 기욤기욤



손가락 잡을라다 자기 머리 찧는 것도 모르고 

ㅋㅋ






맨위에 올라서면 왠지 늠름해보이는 모습~?




수염 쭈뼛쭈뼛 

요즘 굉장히 활발해진 금동이를 보면서 

혼자서 깔깔.





눈보고 있으면 내가 웃건말건 

집중!!!



캥거루 자세로 마무리 

ㅋㅋㅋㅋㅋㅋ귀도내려오고 뒤로주춤했다가 앞으로 두손을 콱.잡기 바로 전 자세


따로 tv가 필요없이 보고있으면 너무 웃겨요


  1. 곧미녀 2014.11.10 15:55 신고

    앙 스코티쉬폴드인가요? 넘 귀엽고 사랑스럽네용 ~^^
    잘 구경하고 갑니당..

    • 유라몬 2014.11.10 15:56 신고

      ㅎㅎ길냥이에요 코숏!! 색깔이좀특이하죠 ?
      ㅎㅎ감사합니다:)

  2. ㅇㅇ 2014.11.10 16:14 신고

    너무 귀엽네요. 뽕주뎅이가 매력적이고!!! 모색도 크림색 특이합니다 ㅎㅎ

    • 유라몬 2014.11.10 16:15 신고

      뽕주댕이란 말 처음알았어요 ㅋㅋㅋ넘귀여운말이네요 감사합니다 ㅎㅎㅎ

  3. 2014.11.12 23:15

    비밀댓글입니다

저것이 무슨 나무인지는 엄마만 알고있겠으나!

가시가 뾰족뾰족나있는데 무언가에 홀린듯이 얼굴을 집어넣는 금동이



킁킁 숲속의 고양이님




눈이라도 찔리면 어쩌려구 ?

전에 금동이는 난을 막 뜯어먹어서, 토를 막하고 병원에 갔더니

난중독이라는 얘기를!!


난이 중독성이 있는지는 몰랐어요



혹시 이 나무도 금동이를 유혹하고 있는건지, 

아무리 하지 말라고 해도 숲속에 파묻혀있는 금동이가 너무 이뻐서

사진몇장만 찍을게




가시에 찔릴 것 같아서 결국 커튼 뒤로 숨겨놓기 ㅋㅋ



어디갔어..내놔 

화분이 사라진 자리에 덩그라니 앉아있는 금동이

심통

내놔내놔!!



흑흑. 화분이 사라지다니..



그러거나 말거나 동동이는 그루밍 삼매경 @.@


식물도감이라도 하나 가지고 있어야 하나 싶네요


  1. nono 2014.11.10 08:40 신고

    허걱.. 난중독이 있었어요? 세상에...ㅠㅠ 아니.. 제가 2주 여행가면서 부모님댁에 맡겼는데 캣그라스가 없어서 난을 뜯어먹었더라구요. 첫 날 녹색으로 게워낸 걸 어머니가 보셨다네요. 근데 그 다음부턴 토하는 건 못 보고 남아 있는 나머지 난을 다 뜯어먹었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전 안전한 줄 알았더니.. 난이.. 중독성이 있었을 줄이야... OTL...

    • 유라몬 2014.11.10 08:44 신고

      저도깜짝 놀랐어요 ㅜ저도계속토해서 병원갔더니 원인이 사료도 모래도아닌데 그럼혹시 난기르냐고하셔서 여쭤보니 그것때문이라고 하시더라구요 조심해야할것 같아요!

  2. jellaa 2014.11.15 13:24 신고

    사진이 넘이뿌네요
    고양이씨도 이뿌구요
    잘보고 갑니다

    • 유라몬 2014.11.16 09:48 신고

      감사합니다 어떻게찍어도 예쁘다...는 자식자랑 ㅎㅎ

날씨도 쌀쌀해 졌는데 

추워도 창틀은 좋은지 울룩불룩한데 비집고 앉아 있는 고양이들.

몸이 다 쑤실거 같은데 불편하지도 않은가 ?


애들을 위해서라도 하게 되는 창틀청소 ㅎㅎ

좁은 창이라 양쪽 다열수는 없어서 금동이가 몸 다편것 보다도 작아요






불편해도 포기할 수 없는 창틀..





불청객이 찾아왔다.

심기가 거슬리는 금동이.창틀에서 흘러 넘치는 살!!

워낙 눈치없는 동동이는 그러던지 말던지 

형얼굴에 엉덩이 들이대고 하 ~품




아..씨

불편한데 요고.요걸 콱





에휴 내가 일어나야지

찌뿌둥한 몸 이끌고 결국 오늘도 금동이가 양보해요 ㅎㅎ


  1. 『방쌤』 2014.10.22 13:13 신고

    ㅎㅎㅎ귀엽네요~~
    강아지는 항상 키워왔지만 고양이는 한 번도 함께 지내본 적이 없거든요~
    창틀에 앉아있는 저런 비주얼은 야옹이들만 가능한 자세라...ㅎ^^

    • 유라몬 2014.10.23 20:27 신고

      ㅋㅋ맞아요 고양이 때문이라도 창틀을 항상 닦게 된답니다

항간에 떠돌던 고양이 액체설!!

워낙에 몸이 유연한 고양이들은 흐느적흐느적 

아무리 좁은 공간도 제몸에 맞춰 껴넣기 딱좋은 구조!!








우리집에도 책상위에 녹아있는 금동이 발견 @.@


어릴때 갖고놀던 



요거가 생각난다.

액체장난감 같은 거였는데 요즘나오는 이름은'액체괴물' 이라는데 

다른이름이었던 것 같은데 기억이안난당 ㅎㅎㅎ



뜨끈한 배 책상에 딱 붙이고 뒷다리도 펼친채 

아랫것들 구경하는 금동이




늘어진 뱃살!

책상하고 보호색 ㅎㅎ




요런 새침때기 같은 표정의 금동이가 좋다 @.@




집중하는 표정도 멋지구

솜뭉탱이같은 발바닥도 귀엽다



기다랗게 뻗은 수염도 간지!



털이 너무 많아서

밀어주자 밀어주자 생각만하고 

그냥 내가 참자.. 하고 여름이 훌쩍 지나버렸다



털길이가 장난 아니군!!



누운자리 고대로 편한지 스르륵 감기는 눈



예민한 금동이는 작은소리에도 퍼뜩 깼다가

바로바로 잘도잔다



잘자라 금동아

오늘도 수고했다 !!


주섬주섬 뱃살챙겨 일어나렴~


  1. 2015.01.19 09:56 신고

    저 초록색이름은 옛날에 '플러버'였어요

    • 유라몬 2015.01.19 10:17 신고

      아 맞아요! ㅎㅎㅎ
      액체괴물이라는 이름도 정감이가지만
      플러버가 더 익숙하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