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여행프로그램에 대만이 많이 나와서

그리운 마음에 정리해보는 포스팅!

12월 21일부터 25일까지

4박 5일 겨울여행! 이었지만

너무나 따뜻한 여행이여서

12월 대만여행을 추천하는 포스팅이기도 하다 ㅎㅎ


대만으로 가는 항공편은

1. 송산공항

2. 타오위안공항

두가지가 있는데 짧은 일정, 시내를 둘러볼 일정은

송산공항이 더 좋다고하여 우리는 김포-송산 항공을 택했다!


대만과의 시차는 1시간.

2시간반의 비행후 도착해도 여유있는 시간이다.



김포공항 1층에서

예약해둔 포켓와이파이를 수령했다.



티웨이로 대만에 도착!

대만은 지하철이 아주 잘되어있기로

유명한데~ 어찌보면 우리나라보다 더 편한것

같기도 했다! 


4박5일을 대중교통을 이용할 예정이여서

교통비 20프로 할인이 되는 <이지카드>를 

구매해 사용했다. 공항에서 나와 지하철 타는 곳으로 가면

이런 부스(?)가 있는데 이곳에서

투 이지카드를 구매했다.


보증금은 1개당 100NTD (돌려주지않는다. 구매비)

1인 500NTD를 충전해 사용했다.



빨간 2라인 송산공항역에서

숙소 <차인호텔충퉁푸>가 있는

NTU HOSPITAL역으로 가야해서

따안에서 환승했다.


보기 쉬운 대만 지하철노선도!



차인호텔 충퉁푸는 

시내 주요 역인 시먼, 타이베이메인역, NTU HOSPITAL

세 역에서 모두 걸어갈 수 있는 곳이라

위치적으로는 아주 좋았다.

그리고 어딜 갈때마다 이 공원(228PARK)을 지나다녔는데

너무 예쁜 공원이라 기분도 좋았다.


헌데 이 호텔은 동먼역에도 하나 있어서

내가 예약한 곳이 어디인지 반드시 잘 확인해야 한다

우린는 동먼역으로 잘못가서 다시 이동했다 또륵..



완전 시내 빌딩에 위치한 호텔.

일본의 호텔들처럼 아주 작은 사이즈~

지만 신경쓰지 않는다. 잠만자면되지!



불편했던 점은 저 커튼으로 가려진 곳이

바로 욕실겸화장실.

서로 민망한 소리를 들어야함. ㅎㅎㅎ..


숙소에 짐을 풀어두고 

굶주린 배를 채우러 먹방나라 대만에서의 여행 시작!

첫 음식은 시먼역에 있는 훠거집 :)


-


12월 대만에 오기 전에 날씨걱정을 가장 많이했다.

한달중 반은 비가 내린다는데

4박 5일동안 

1일차 _ 밤에만 비 쪼끔

2일차 _ 비가 엄청 내렸다가 그침

3일차 _ 흐리긴 하나 비는오지않음

4일차 _ 시원하고 맑은 날씨

5일차 _ 여름하늘 여름날씨

였다! 결과적으로 막 쨍쨍하고 푸른 하늘을 볼 수 있는

여행은 아니지만 원피스하나에 가디건정도 입으면

아주 쾌적하게 돌아다닐 수 있는 날씨여서

정말 좋았다! 


대만 지하철 주의사항


1. 남색의자는 노약자석!

2. 줄은 뒤로가 아니라 옆으로 흰색라인을 따라 서기.

3. 먹을것 마실것은 역에서 절대 안된다. 벌금!!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