셋이 된 고양이


진짜 오랜만에 티스토리!

거의 2년만에 작성하는 글인데요,

그 새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가장 큰 변화는 바로

금동이 동동이 말고, 새 친구가 생겼다는 것이죠 호호


이 친구가 온지는 벌써 8개월!!


연천군 동이리에서 온 

우리집 셋째. 동일이를 소개합니다.



이 친구를 처음 만난건 

할머니네 농장이 있는 연천!



누가봐도 러시안블루, 게다가 미용까지 한 것같은

요 녀석은 너무나도 사람 친화적인 (?)

개냥이중에 개냥이였습니다.

대략 3-4개월 전부터 이 곳에 나타나기 시작했으며

누군가가 카페앞에 버리고 갔다 ?는 소문을

마을회관에서 들었고요 -


뼈가 앙상하게 보이는 몸매에,

고환은 하나밖에 안보이고.

목소리는 어찌나 귀여운지!

할머니댁 오기전에 떠돌이 고양이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왔기에 사료와 물을 챙겨주고


동동이, 금동이를 생각하며

부디 잘 지내길 바라며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헌데 다음날 출근길.

자꾸자꾸 생각나는 깡마른 녀석

차를 돌려 연천으로 향했습니다!!

볼 수 있다는 확신도 없었지만 

가자마자 야옹아 - 하니

할머니네 지붕에서 내려왔습니다 (?)

하늘에서 내려온거니 @@

허겁지겁 사료 먹고,


아무래도 더 마르면 안될것같아 

일단 서울병원에서 검진을 하고 주인을 찾아보기로!



차에서 어이없게 잠드셨고요

(이렇게 차를 잘타는 고양이는 처음!)




저희집에는 부모님과

금동이 동동이가 있기에,

남자친구 집에서 생활하게 된 고양이.

이름은 동이리에서 온 동일이라고 지었습니다.


목욕을 마치고 나오니

선명하게 보이는 상처들.

길에서 싸운것인지. 설마 학대는 아닐꺼야 하는 마음.



검진결과 1살정도 추정.

고환하나가 뱃속에 있는 잠복고환!

접종은 되어있지 않아 새로 시작하기로하였고

피부에 약간 있는 딱쟁이들은 나아가는 중이었습니다.

허피스 반응이 좀 있었지만 

나머지는 다 정상! 

잠복고환 중성화도 잘 마쳤고요,


나중에 주인을 찾다보니 

주상절리 근처에서 다른 사람에게 발견되어

임보를 받다가 아이들과 잘 못지내고

탈출했다는 이야기-


어떻게 갑자기 떠돌이 고양이가 되었는지는

모르지만.

잠시 맡을 생각이었지만.

최강 애교쟁이 셋째로 자리잡은

말썽쟁이 동일이 소개였습니다.


자주 만나요 -!



(뚱뚱이 된 동일이)

블로그 이미지

유라몬

반려동물 가구, 문구, 소품 제작을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