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정성스럽게 차려주는 가정식 

{쉼표, 말랑}

지난 토요일, 문래 창작촌에 갔다가 들른 운치있는 가정집 쉼표말랑!

자극적인 음식을 좋아하는 분들의 입맛에는 잘 맞지 않을 듯하고

건강한 가정식, 잘 차려진 한끼 식사를 원하는 분들에게는 가격도 괜찮고 혼자와서 먹기도 좋은 곳이다!





작은 골목에 위치한 쉼표말랑

이름이 귀엽다

말랑말랑



쉼표말랑의 메뉴는 그때그때 바뀌는 그때그때밥상과

유지되는 매일매일밥상으로 나뉜다! 

매일매일밥상에서 젤 유명한 돼지고기 생강조림 밥상과 오늘의 메뉴인 간장새우 정식 + 계란노른자,버터한조각,마른김 추가로 크로켓 2개 주문!



쉼표말랑은 잘 개조된 한옥집이고 보이는 것과 다르게 안쪽에는 마당도 있고, 

자리가 은근히 많다 

다들 식사중이셔서 사진은 찍을 수가 없었지만 굉장히 

예쁘다



겨울이라 따듯한 장국과 (여름엔 오이냉국이 나오는 듯?!) 밑반찬으로 단호박, 겉절이, 은근 맛있었던 고추 무침!

어린이 입맛은 싫어할 메뉴 

그리고 메인메뉴인 간장새우 5마리와 숙성시킨 노른자, 버터,김, 예쁜 크로켓과 돼지고기 ㅎㅎ



크로켓은 안에 작은 통새우가 송송 들어있었는데

막 뜨겁지가 않아서 맛도 그냥 그랬다

부드럽고 씹히는 새우맛이 좋지만 조금은 밍숭맹숭한 느낌 ㅎㅎ



간장새우는 밥에 버터, 노른자를 조금씩 섞어 새우와 김에 올려서 퇍



까먹어야하는 불편함이있지만 



미리미리 까놓고 반절씩 냠 

생각보다 버터,노른자와의 조화가 굉장히 고소하고 좋았다!



그리고 돼지고기 생강조림 안에는 양배추가 있었는데

그냥 샐러드면 좋겠다고 생각.

메인메뉴인만큼 먹을만 했던!

남자친구는 굉장히 좋아했다 혼자 종종 와서 먹을거라고 ㅎㅎㅎ


뭔가 따뜻한 느낌이 드는 공간 이었던 쉼표말랑! 

요런데는 분위기가 맛의 오십프로는 차지하는 듯 하다 ㅎㅎ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