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무더운 밤~ 잠은 오지 않고

이런저런 생각에 불러본 너 ~ 

한여름밤의 ..



귀요미 두마리.

어젯밤 둘이 너무 꽁냥꽁냥해서 질투가 나던 모습

고양이들 눈이 똥~그래지는 밤이 좋다!



밖에서 무슨 소리가 들렸는지 창틀 많은데 굳이 둘이 같이 올라 가서 

꼬리 하나씩 내려놓고 구경하는중이에요 ㅋㅋ



속닥속닥 속닥속닥

동동이는 별로 관심없는데 금동이가 귀에다 자꾸 콧바람 넣어요



그루밍 해주고 싶긴 한데

싫어하려나. 두근두근

풋풋한 연..인



내 얘기좀 들어봐

아니 글쎄 집주인이 저녁은 선식만 먹겠다더니

파스타를 해먹더라니까



뭘 새삼 놀라운 일도 아닌데 그래



야 !!!

뒷담까다 들킨 금동이 동동이


'많이 먹으라구~'

그들의 한여름 밤 썸도 잠시 



잠은 각자 자기로 했답니다 

썸 2부에서..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첼시♬ 첫사진 보고 말 그대로 심쿵!!!
    이래서 다들 둘째를 들이시는군요...ㅋㅋ
    2015.08.07 18:55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몬 두명이되면 귀여움이 X2배가 아니라 X무한대!!!!
    둘이서 만드는 케미가 어찌나 즐거운지
    곧 알게되실거에요 !!!
    2015.08.11 10:24 신고
  • 프로필사진 Helios℠ 우하하하하하하!!!!!!!!!!!!!!!!!!!!!!!!!!!!!!!!!!!!!!!!!!!!!!!
    둘이 섬 타다 걸린 저 표정....예술입니다..예술...
    금동이의 저 당황스러운듯한 모습....반면...동동이는 "난 그냥..얘가 하는 말을 들었을 뿐이고~~"라는 능청스러운 표정.
    코트의 색과 무늬 때문에 '동동'이의 표정은 뭘 하건....코믹하고 예술적입니다.
    금동아~~~ 다음에도 유라몬님이 선식 대신 파스타나 기름진 것을 요리하시면 요기요기...달콩이 아빠에게 일러라!!" ㅎㅎㅎㅎ
    2015.08.10 09:34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몬 동동이가 쫌 멍~ 하게 생겼어요 ㅋㅋㅋ
    어릴때는 더 웃긴 애였답니다
    하읔 선식은 물 건너 갔고 소식으로나마...
    2015.08.11 10:25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