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 경복궁 뒤쪽에 있는 부암동에 다녀왔어요! 

집과 그리 멀지 않음에도 한번도 가본 적이 없었는데 날잡고 방문 !!


부암동 포스팅 전에 도착하자마자 보였던 정영선 멸치국수&돈까스 집

사실 점심먹고 만나기로 해서 아점을 먹고, 입구에서 컵떡볶이랑 메론소다를먹고 

지나다가 멸치국수나 먹을까 (?) 해서 들어 갔던곳



2층에는 카레와 돈까스를 전문으로 하더라구요!



국수랑 돈까스가 얼마나 하겠어 하고 들어갔는데 가격이 아주.



멸치국수 6000원, 비빔국수 7000원, 정영선 돈까스는 15000원, 오리엔탈 돈까스 15000원

저는 멸치 국수와 정영선돈까스 주문!



정갈한 반찬에 나온 메인메뉴들.

둘다 양이 꽤 많았어요!

돈까스 처음에 보고 샐러드가 서비스인가. 했는데 저게 바로 정영선 돈까스라네요 ?

밥은 접시말고 그릇에 주시면 좋을것같은데 ㅋㅋㅋ 

숟가락이 허우적허우적



멸치국수는 조미료를 전혀 안넣고 멸치만 우려서 만든 육수라 

저한테는 좀 싱겁고 그저그랬어요 



그리고 요 돈까스는! 제 입맛에 아주 딱!

마치 샐러드같은 돈까스였는데 시큼한 간장소스에 버무려 있는 돈까스.

고기도 아주 부드럽고 겉에도 흐물흐물하지 않고 촉촉하더라구요



채소랑 쓱쓱 밥위에 얹어서 먹으니. 돈까스 치고 비쌀만 하다는 생각

무지무지 배불렀어요 (그전에 떡볶이를 먹어서 그런가..*,*)



후다닥 다 비우고 험난한 부암동 여행을 떠나 봅시다 !!

한번쯤 먹어볼만 한 색다른 돈까스였어요 ㅎㅎ 

시큼한거 싫어하시는 분들은 빼구요!


이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버튼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가능합니다


카카오스토리도 친구해요!



블로그 이미지

유라몬

반려동물 가구, 문구, 소품 제작을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