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여행 2일째 ! 해금강과 외도를 구경하고 해금강유람선타는 곳으로 돌아왔어요 

다음 일정은 근처에있는 바람의 언덕과 신선대 구경인데요 ! 

이 둘은 모두 도장포에 위치하고 있어요 ㅜ 

저희가 간곳은 버스로 보면 해금강정류장이었는데 도장포는 바로 그 전정거장이에요

오는길에 신선대 표지판이 있는걸 봤죠!

버스를 타고온길이므로 길 따라 한정거장만 걷자! 하는 마음으로 걸어서 도장포로 고고!


은근히 먼길이에요! 

날씨가 좋아서 바람도 솔솔불지만 더워서 땀도 찔끔 ?

휴대폰으로 노래크게 틀어두고 신나게 부르면서 재밌게 걸어갔어요

아무도 없어서 가능한일이에요 ! 




가다보면 신선대전망대라는 곳이 나와요 

저멀리 소나무가 서있는 곳이 신선대에요 !!!!!!!!!! 엄청멀다!

신선대는 신선이 놀던자리라하여 신선대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하는데요

바로옆에는 함목해수욕장이 있다고해요


전망대에서 본 모습


조금만 더 힘내서 ! 가던길을 따라 조금만 쭈욱내려가면 신선대로 가는 나무계단들이 보여요!



시원한 바닷바람 맞으면서 바위가 층층이 쌓여있는 곳으로 가볼까요 ?



이곳도 학동처럼 몽돌이 가득하네요 

이곳이 함목해수욕장 ? 



동그랗게 바위들이 바다를 감싸고 있는 것 같은 모습이에요



제일 멀리 나와있는 바위까지도 모두 올라갈 수 있답니다!

거제는 바위색이 특이한게 많더라구요 

옥색같은 ?



바위사이로 뚫고 나온 풀들에게 박수를



바위가 정말 신기하죠 ? 샌드위치같아요



우드락을 하나씩 잘라서 포개놓은 것 같아요 칼로 싹둑싹둑

다치지않게 조심조심





신선대위에서 바라본 바다전경!



바위 꼭대기에 있는 소나무 

저런걸 천년송이라고 하나봐요 

높은곳에서 바람이 불어도 쓰러지지 않고 우뚝서있는 게 참 이쁘네요



신선대 바위를 가까이서보면 

오묘한 색감과 조각해놓은 것 같은 모습



비가 왔을때 고인 물인가 

바닷물이 여기까지 들어오는가 ?,?


폭포미니어쳐같아요




어릴때 보았던 올챙이가 살고있는 곳!

너가 신선이구나~!~!


신선대 바위에 앉아 바닷바람맞으며 신선놀음을 즐기다가 

바닷바람 많이맞으면 안좋다길래

황급히 일어나

바람의언덕으로 !!



신선대계단이 시작되었던 곳으로 돌아가면 

바로 맞은편에 바람의 언덕이 있답니다!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